가장 위대한 분은 누구입니까? 복음 MK 9 : 30-37

복음 MK 9 : 30-37

예수와 그의 제자들은 거기에서 출발하여 갈릴리를 여행하며,
그러나 그는 누군가가 그것에 대해 알기를 원하지 않았습니다.
그는 제자들에게 제자들에게 가르치고 있습니다.
"인자는 사람들에게 넘겨 져서 죽일 것이다.
죽은 지 사흘 만에 인자가 일어날 것입니다. "
그러나 그들은 그 말을 이해하지 못했습니다.
그들은 그를 두려워했다.

그들은 가버나움에 와서 집 안으로 들어가서,
he began to ask them, “What were you arguing about on the way?”
But they remained silent. They had been discussing among themselves on the way
who was the greatest. Then he sat down, called the Twelve, and said to them,
“If anyone wishes to be first, he shall be the last of all and the servant of all.”
그는 어린 아이를 데리고 가운데에 두었다가 팔을 두르면서 "
"내 이름으로이 아이 하나를받는 사람은 누구든지 나를 받아 들인다.
and whoever receives me, receives not me but the One who sent me.”

개요

This gospel is kind of a double feature. We have part 1 where Jesus and the disciples are walking together and Jesus is teaching them. Part 2 has the disciples arguing over who is the greatest among them. IXCHARXm going to focus on the second part, but I just want to say one thing about this part 1 first.

1 - Gobblygook to Gospel
Jesus is saying some pretty difficult things on the walk through Galilee. And the disciples don’t understand. How often have you heard a teacher say something that you didn’t understand? Does it sound like gobbleygook ro perhaps Charlie Brown’s teacher?

교사를 경청하는 charlie brown의 이미지 결과How about your parents? I’m not speaking of not wanting to 들어 to your parents here – but when they say a word you don’t comprehend or speak about a difficult subject. When you don’t understand something, the worst thing you can do is 아니 as questions. Sometimes, you are afraid of looking stupid or you get embarrassed. But I guarantee you, that if you don’t understand something, most of the rest of your kids around you have similar questions. Be brave and be the one who wants to understand what is going on and clarify the message. Just as Jesus wanted his disciples to understand, all of you teachers are there because they want you to learn.

2 - The Greatest
갈릴리를 걸을 때, 제자들은 누가 그 중에서 가장 큰 사람인지에 대해 논쟁했습니다. 예수는 몇 차례 전에 몇 가지 예식을 통해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적을 행하기 위해 그들을 짝 지어 ​​보내 셨다는 것을 기억하십시오. 나는 그들의 주장을 상상할 수있다.

  • "나는 부러진 다리를 고쳤다."
  • "글쎄, 나는 나병 환자를 치료했다"
  • "그게 다야? 나는 마른 우물을 보충했다. "
  • "나는 너를 모두 능가했다. 나는 온 병든 가족을 고쳤다."

그것은 한 사람 한 사람의 일련의 일이었을 것이며, 각 사람은 이전보다 더 나은 사람이 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그것은 아주 소리가 나지 않는다. 주는 태도 - 각 제자는 어떻게 든 자신의 웅장 함을 향상시키기 위해 상대방을 줄이려고했습니다.

In many places in the world, people try to identify who is the 가장 큰. Who are some of the 가장 위대한 그거 알아?

알버트 아인슈타인 (Albert Einstein)은 가장 똑똑한 사람이었습니다.
Michael Jordan was the greatest basketball player. Or is it now LeBron James?
David Beckham은 최고의 축구 선수입니다. 아니면 호나우두일까요?
좋아하는 Greatests는 누구입니까?

They even have a funny name for this – 염소. Does anyone know what that means? GOAT - G재시도 Of All T예.

.이미지 염소에 대한 이미지 결과

그러나 당신은 새로운 GOAT를 얻 자마자 다른 누군가가 이제 더 적다는 것을 알았습니까? 가장 컸던 사람은 지금 #2입니다. 그리고 줄을서는 사람들은 모두 축소됩니다. 왜냐하면 어떻게 든 그들은 #1만큼 위대하지 않기 때문입니다.

I don’t think God wants us to work this way. In economics, this is called a Zero-Sum-Game. One winner, other losers. I think the way God wants us to work is to try to be the Greatest You Can Be. The person who 제공 of himself to lift others up. The person who helps others grow; 누구 가이드 them from places of darkness to places of light. He says – be a servant to be first. That is Great.

Jesus then brought forth a child. and said “whoever receives this child, receives Me”. We are supposed to give of ourselves to those less capable – guide them in their paths. How does this work if you are already a kid? Well – find littler kids and see how you can help them. Be a good friend. Look to see how you can serve them and help them grow – In knowledge – In strength – In Faith.

Jesus wants our path to always try to be the 위대한 – not so we can improve our own standing, but to raise up those around us. To make them be the best they can be.

Remember how we were speaking earlier about the Greatest in each category. One of my greatest is a scientist named George Washington Carver. He found more than 100 things you could do with peanuts, back in the 1800s. There is a nice quote attributed to him.

"어렸을 때 나는 하나님에게 '하느님, 우주의 신비를 말해주세요.'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지식은 나를위한 것입니다.'라고 대답했습니다. 그래서 나는 '하나님, 땅콩의 신비를 말해주십시오.'라고 말했습니다. 그러자 하나님이 말씀 하셨다. "조지, 너의 크기에 가깝다." 그리고 그는 나에게 말했다. "
- 조지 워싱턴 조각가

하나님의 왕국에서 가장 위대하고 싶다면 모든 사람의 종이되는 법을 배우십시오. 당신의 강점을 활용하여 다음과 같은 사람이되는 것 :

  • 다른 사람을 들어 올리는 자신의
  • Helps others 성장 그들의 신앙과 개인적인 강점에서
  • 누구 가이드 경건한 길에있는 다른 사람들.
이 항목에 게시했습니다 어린이 설교. 즐겨 찾기에 고유 주소.

댓글을 남겨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표시됩니다 *